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포시, 문화예술진흥 종합발전계획 수립 용역 최종보고회

송영한 기자 | 입력 : 2021/01/29 [15:18]

[김포=송영한 기자]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지난 27일 시청 소통실에서 문화예술 관련 기관단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김포시 문화예술진흥 종합발전계획'수립 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

 

'김포시 문화예술진흥 종합발전계획' 수립 용역은 2015년 12월에 수립한 김포시 문화예술진흥 중장기 종합발전계획이 2020년으로 종료됨에 따라, 이후  2021년부터 2025년까지 5년간 김포시가 지향해야 할 문화예술분야의 목표와 방향을 제시하고 총괄 전략을 수립하기 위한 용역이다.  

 

 

그동안 시민들과 문화예술인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지역 문화정책 전문가 자문 등을 진행하였으며, 금번 보고회에서 나온 의견들을 반영하여 2월초 종합발전계획이 최종 수립 완료된다.

 

이번 용역을 수행한 이안전략컨설팅 김준호 대표는 향후 5년간 김포형 문화안전망 구축을 통한 지역문화 발아 기반 마련을 위해 “모두가 일상 속에서 자유롭게 문화를 누리는 문화도시 김포”로 비전을 설정하고 4대 추진전략으로 ▲ (인프라) 시민 문화예술 활동 확대를 위한 기초 인프라 확충 ▲ (접근성) 누구든 제약없이 문화적 삶을 누릴 수 있는 여건 조성 ▲(가치성) 문화예술의 사회적 가치를 구현 및 증진시키기 위한 토대 마련 ▲(지속성) 문화안전망의 지속성 확보 및 지역 안착을 위한 환경 조성을 제안했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이번 용역결과를 바탕으로 지역 여건에 맞는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계획을 수립해 문화도시 김포를 만들기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해 달라.”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