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덴마크 등 북유럽 4개국으로 '공무원 국외연수'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19/04/17 [12:48]

구리시, 덴마크 등 북유럽 4개국으로 '공무원 국외연수'

송영한 기자 | 입력 : 2019/04/17 [12:48]

 [구리=경기인터넷뉴스]구리시는 오는 24일부터 7박 9일간 일정으로 UN국민행복지수에서 매년 3위권 안에 랭크되고 있는 덴마크를 비롯한 북유럽 4국 공무원 국외연수를 실시한다.
 
이번 연수에 대해 구리시는 안승남 시장을 단장으로 각 부서에서 추천된 총 29명으로 구성되며, 민선7기 비전인'구리, 시민행복 특별시'구현을 위한 선진 사례를 벤치마킹하기 위한 것으로 시장과 공무원이 일심동체로 직접 보고, 배우고, 실행하는 공직자 해외연수 수범사례로 진행된다고 밝혔다. 
 
또한 민선 7기 공약사업이자 핵심과제인 구도심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도시개발 정책, 아이들이 행복한 도시 만들기 위한 보육·교육정책, 친환경 교통수단으로 자리잡은 자전거 이동 정책 및 이용 실태 등을 직접 확인하고 시정 도입방안을 모색키로 했다. 
 
특히 이번 연수는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덴마크 코펜하겐과 스웨덴 스톡홀름 시청을 방문하여 우리시와 지속적인 교류방안도 강구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연수는 지난 2018년 시・군 종합평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받은 상사업비 중 일부로 추진되며, 귀국 후에는 연수자의 분야별 착안사항 등에 대한 부서 보고회를 의무적으로 실시하고 이후 전체 보고회를 가져 전 직원과 공유할 계획이다. 
 
안승남 시장은 이번 연수와 관련“참가자 모두가 시민행복을 위해 현장으로 뛰어 든 마음 자세로 덴마크 300인을 인터뷰하고 그들의 행복론을 엮은 ‘오연호 저 / 우리도 행복할 수 있을까’라는 책을 읽고 연수국에 대한 사전 탐구하여 분명한 목적과 철저한 준비로 기대 이상의 성과를 창출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