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하남·별내선 철도건설공사 현장 雨期 안전관리실태 점검

경기도, 하남·별내선 철도건설공사 현장 2019년 우기 대비 안전관리 실태 점검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19/05/17 [08:56]

道, 하남·별내선 철도건설공사 현장 雨期 안전관리실태 점검

경기도, 하남·별내선 철도건설공사 현장 2019년 우기 대비 안전관리 실태 점검

김주린 기자 | 입력 : 2019/05/17 [08:56]


[경기도=경기인터넷뉴스] 경기도가 오는 20일부터 29일까지 하남·별내선 복선전철 건설공사 현장에서 우기철 집중 호우에 대비한 안전관리 실태 점검을 실시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우기대비 시설물 안전관리 실태 적정 여부, 집중호우 시 비상대피계획, 비상발전기·양수기 등 장비, 자재 확보상태, 안전관리조직, 안전관리계획서 작성 및 관리실태 적정 여부, 교통처리 및 보행안전시설 설치 시행 여부, 지반 및 절토부 침하, 굴착사면 유실 여부, 가시설 구조물에 대한 자체 및 정기안전점검 시행 여부 등이다.

점검 대상은 경기도가 직접 시행중인 하남선·별내선 복선전철 건설공사 8개 현장이다.

홍지선 경기도 철도국장은 “지하철 공사 특성상 지하에서 작업이 이뤄지기 때문에 집중호우가 오면 침수로 인한 지하작업자의 안전사고 위험이 크다”면서 “점검을 통해 사고요인을 사전에 발견하고 우기 이전에 모두 조치해 사고를 방지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