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우리가 잘 몰랐던 일제강점기와 항일독립운동’

수원박물관, 제19기 수원박물관대학 수강생 선착순 모집…10월 2일 개강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19/09/19 [14:28]

수원시, ‘우리가 잘 몰랐던 일제강점기와 항일독립운동’

수원박물관, 제19기 수원박물관대학 수강생 선착순 모집…10월 2일 개강

김주린 기자 | 입력 : 2019/09/19 [14:28]
    ‘우리가 잘 몰랐던 일제강점기와 항일독립운동’ 포스터

[경기인터넷뉴스] 수원박물관이 ‘제19기 수원박물관대학’ 수강생을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수원박물관대학은 역사·문화 분야 전문가의 강의로 우리의 역사문화를 깊이 있게 알아가는 성인 대상 교육 프로그램이다.

‘우리가 잘 몰랐던 일제강점기와 항일독립운동’을 주제로 한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3.1운동·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우리의 역사를 재조명하는 강연을 들을 수 있다.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의 역사적 의미, 마르지 않는 눈물, 일본군 위안부 이야기, 백범 김구 기념관, 서대문 형무소 기념관 현장 답사, 일본·한국의 극우 세력과 역사왜곡 등을 주제로 한 강연·현장답사 등으로 진행된다.

강연은 이준식 독립기념관장, 강정숙 성균관대 동아시아역사연구소 책임연구원, 이동근 수원박물관 학예연구사, 박환 수원대 교수 등 전문가가 진행한다.

오는 10월 2일 개강해 12월 4일까지 매주 수요일에 진행된다. 수강생 3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고, 수강료는 3만 원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수원박물관 홈페이지 ‘박물관통합예약시스템’에서 ‘제19기 수원박물관대학’을 클릭해 신청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