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호 도의원, 국가균형발전위원회 방문-팔당 문제 발표

김경호 경기도의원, 각종 중첩규제에도 불구하고 지원 법률이 없는 팔당유역 지원특별법 제정 필요성 강조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19/10/24 [14:21]

김경호 도의원, 국가균형발전위원회 방문-팔당 문제 발표

김경호 경기도의원, 각종 중첩규제에도 불구하고 지원 법률이 없는 팔당유역 지원특별법 제정 필요성 강조

김주린 기자 | 입력 : 2019/10/24 [14:21]
    김경호 도의원, 국가균형발전위원회 방문-팔당 문제 발표

[경기인터넷뉴스]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경기 동북부권의 낙후 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방안중 하나로 경기 동부모임을 운영하며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지난 21일 세 번째로 개최된 경기 동부모임에서 김경호 도의원은 ‘팔당의 현재와 미래’라는 주제로 발표하며 중복규제로 낙후된 팔당유역의 현실을 지적했다.

또한 북부지역은 규제가 덜함에도 불구하고 지원 법률이 많은 반면, 팔당 7개 시군은 각종 중첩규제에도 불구하고 지원법이 없다고 강조했다.

특히 최문희 소장은 발표문에 이어 “북부 지역과 팔당유역의 비교가 눈에 들어온다”며 “팔당을 지원할 수 있는 특별법 제정이 필요하나 단기적으로는 현실적으로 지원하는 방안을 모색해줄 것을 강력하게 요청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경기 동부모임은 최문희 양평 서울사무소장, 이동훈 남양주 대외협력 소장과 이천시, 여주시, 광주시 정무직이 참석하고 가평은 김경호 도의원이 참석해서 팔당의 발전방안에 대해 토론하는 모임이다.

한편 김경호 도의원은 “팔당유역은 늘 소외된 지역으로 국가에서 관심조차 없었는데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관심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또한 지역 재정을 위해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최선을 다하는 서울소장님들의 모습에 경기 동부의 발전이 앞당겨질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