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총력 대응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20/01/29 [14:12]

포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총력 대응

송영한 기자 | 입력 : 2020/01/29 [14:12]
    포천시청

[경기인터넷뉴스] 포천시는 전날 진행한 긴급대책회의에서 나온 선제적 대응 방안을 즉각 시행에 나서는 등 감염병 전파 방지를 위해 총력에 나섰다.

선제적 대응 방안으로는 중국인방문객 관내 관광지 방문 자제 손씻기·마스크 착용·기침예절 실천 등 예방수칙 홍보 다수의 주민이 운집하는 각종 행사 및 축제 자제 등이 있다.

시는 관내 여행사 및 숙박업소와 협조해 중국인 관광객 방문 자제요청을 했으며 마스크 30,000개를 우선 확보해 어린이, 임산부, 노인 등에 배부하고 차후 마스크를 더 확보해 추가 배부할 예정이다.

또한 노령인구와 외국인 근로자가 상대적으로 많은 포천의 지역특성에 맞게 맞춤형 대응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요양보호사 설 연휴 중국 출입국 여부를 확인했으며 관내기업 및 농·축산 외국인 종사자 감염예방을 위해 적극적으로 관리 및 홍보하고 있다.

읍면동에서는 이장 및 단체를 통해 주민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수칙에 대해 적극 홍보하고 있으며 다수의 주민이 운집하는 척사대회 등 각종 행사 및 축제를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아프리카 돼지열병에 선제적 대응체계를 마련했듯이 시민들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정확하고 신속하게 정보를 공개하고 적극 대응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방역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