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여주시, 코로나 19 비상 전통시장 5일장 잠정 폐쇄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0/02/24 [16:08]

여주시청


[경기인터넷뉴스] 여주시는 오는 25일부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여주시 소재 5일장을 잠정 폐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지역 간 이동이 많은 5일장 상인과 외부인을 매개로 한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위한 방역체계 강화에 따른 것이다.

시는 지역사회 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여주5일장, 가남5일장, 대신 율촌시장 등 3개 5일장에 대해 폐쇄 조치도록 했다.

또한 마스크 쓰기, 손씻기, 옷 소매로 가리고 기침하기 등 예방수칙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

여주시 관계자는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위한 불가피한 조치라며 상설시장은 그대로 유지하고 5일장만 잠정 폐쇄해 코로나 19전파를 사전에 차단할 것” 이라며 상인들과 시민들의 협조를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