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
가평군
가평 농업기술센터, 친환경농산물 인증기관 지정
‘2012년 이어 두 번째’
기사입력: 2017/10/11 [15:37]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김주린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평=경기인터넷뉴스] 가평군 농업기술센터가 지난 2012년 경기도에서 유일하게 친환경인증 대상기관으로 선정된데 이어 올해 또다시 친환경농산물 인증기관으로 재선정 받았다고 11일 밝혔다.

 

국립품질관리원으로부터 지정받은 친환경인증 대상기관은 유효기간이 5년으로 이번 갱신을 통해 군은 2022년까지 지속적으로 친환경인증 업무를 추진할 수 있게 됨으로서 친환경농산물에 대한 홍보활동을 강화해 소비자 신뢰도를 제고하고 가평농산물 판로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 경기인터넷뉴스


현재 군 농기센터는 친환경인증농가
495농가 중 99%492농가를 인증관리하고 있으며, 자체 내 연구기관인 친환경농업관리실을 주축으로 2008년부터 토양 성분, 농업용수질, 잔류농약분석 등을 통해 농산물안전성 확보는 물론 친환경인증 획득을 뒷받침해 왔다.

 

특히 금년에는 경기도 지역균형사업으로 친환경안전성 분석센터를 준공하여 첨단분석장비 3848대를 보유함으로서 친환경인증에 필요한 모든 분석업무를 수행해 오고 있다.

 

친환경농산물 인증업무는 원래 농산물품질관리원(이하 농관원)이 맡아왔으나 친환경농산물 생산 급증으로 농관원의 단독 처리가 어렵게 되면서 농관원의 심사를 거쳐 인증업무를 맡아 수행하게 된다.

 

지난 2001년 도입된 친환경인증제는 소비자에게 보다 안전한 친환경농산물을 전문인증기관이 엄격한 기준으로 선별, 검사하여 정부가 그 안전성을 인증해주는 제도다.

 

군 관계자는 이번 재선정으로 가평군의 엄격한 분석 시스템의 우수성과 경쟁력을 확인받았다인증신청부터 인증·사후관리까지 원 스톱 처리로 농가의 불편을 줄이고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친환경농산물 인증기관 지정을 계기로 고품질의 안전한 농산물 생산을 위한 기반 확대는 물론 엄격한 인증관리를 통해 가평농산물의 브랜드 가치 상승과 농업소득을 늘려 나가기로 했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뉴스] 권미나 도의원, 학교급식 각종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