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
화성시
화성시 보건소, ‘치매어르신 쉼터’ 문 열어
장기요양서비스 이용 대기자 20명 대상 전문 인지프로그램 및 돌봄기능 제공
기사입력: 2018/07/10 [13:00]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김주린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성=경기인터넷뉴스] 화성시보건소가 치매어르신 가족의 부양부담은 덜어주고 치매 악화는 막아주는 ‘치매어르신 쉼터’를 9일 개소했다.

 

보건소는 위탁 운영 중인 노인보건센터 6개소가 치매어르신 중 약 18%만을 수용하고 있으며, 재활 치료 위주의 프로그램으로 돌봄 기능이 부족한 점을 들어 쉼터 조성을 추진했다.

 

▲     © 경기인터넷뉴스


이에 향남읍 상신초교길 52 일원에 설치된 치매어르신 쉼터는 간호사, 사회복지사, 작업치료사 등 22명으로 구성돼 회기별 3개월씩 주말을 제외한 주 5일제로 연 2회 운영된다.

 

세부 프로그램으로는 작업·원예·음악 치료 등 경기도 광역치매센터가 개발한 ‘이음 프로그램’과 한방진료, 안전·습관 형성, 보이스피싱 예방 교육 등으로 구성됐다.

 

이용 대상자는 치매 진단을 받고 치매지원서비스를 신청했으나 아직 판정결과가 나오지 않은 대기자와 장기요양등급 판정은 받았으나 이용 대기 중인 치매 어르신 총 20명이다.

 

김장수 보건소장은 “장기요양서비스를 받지 못하고 있는 대기자들이 쉼터를 통해 돌봄서비스를 받을 수 있어 치매환자뿐만 아니라 그 가족 모두 삶의 질 개선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정책 개발 및 지원을 통해 치매국가책임제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치매안심센터 1기는 9일부터 9월 28일까지, 2기는 오는 10월부터 12월까지 운영되며, 이용 문의는 치매안심센터(031-369-6641, 6642)로 하면 된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재정 교육감, 학생들이 준 당선증 받고 취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