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김한정 의원, 남북간 민간교류 협의를 위해 평양 방문
기사입력: 2018/07/12 [17:43]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송영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회=경기인터넷뉴스]국회 김한정 의원(더불어민주당, 남양주을)이 7월16일부터 3박4일간 민화협(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집행위원장 자격으로 김홍걸 민화협 대표상임의장과 함께 평양을 방문한다.

 

김한정 의원은 “이번 평양방문은 4.27 판문점에서 남북정상이 합의한 ‘각계각층의 다방면적인 협력과 교류왕래와 접촉을 활성화’ 노력의 일환으로 성사됐다.”며, “평양방문 기간동안 북측 민화협(민족화해협의회)을 비롯한 북측 인사들과의 접촉을 통해 북측의 입장을 청취하고, 지속적이고 미래지향적인 남북간 민간교류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민족화해협력국민협의회는 보수와 진보, 중도를 아우르는 범국민 민간교류협의체로 1998년 설립되어 올해 20년을 맞고 있으며, 여야 정당과 200여 대표적 사회단체로 구성되어있다.

 

김한정 의원은 “이번 평양방문을 위해 우리정부 관계부처들과 필요한 협의를 마쳤고, 북경을 거쳐 20일 귀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한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영상인터뷰] 조광희 경기도의회 제2교육위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