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
가평군
가평군, 관내 7개소 버스정류장 방풍막 설치
기사입력: 2019/02/12 [12:06]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정연수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평=경기인터넷뉴스] 가평군이 한파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관내 유동인구 밀집지역 버스정류장에 방풍막을 설치해 호응을 얻고 있다.

 

12일 군에 따르면 올해 2월부터 가평을 찾는 관광객과 주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버스정류장 7개소에 방풍막을 시범 설치해 버스를 기다리는 동안 추위를 피할 수 있도록 했다.

 

▲     © 경기인터넷뉴스


또 보행자들이 장시간 추위에 노출될 경우 발생하는 저체온증, 동상 등 한랭 질환을 예방하는데 도움을 주며 잠시나마 쉬어갈 수 있는 공간으로 사랑받고 있다.

 

방풍막 설치 버스정류장은 보행자들의 통행에 불편을 주지 않는 곳으로 선정하고 지역특성상 행락객이 많이 몰리는 가평역, 청평역, 남이섬 등의 정류장을 중심으로 이뤄졌다.

 

방풍막은 지붕만 있는 정류장에 바람을 막아주는 한파 저감시설이다.

 

군은 다음달 15일까지 정류장 방풍막을 운영하며 주민들의 여론 및 효율성 등을 검토해 앞으로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한파대비 행동요령과 한파특보 발효시 재해문자전광판, 마을방송,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알리는 등 인명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겨울철 건강관리에 유의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인터뷰]조광한 남양주시장, 신년인터뷰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